Support

인담자가 선호하는 면접 스타일은..

페이지 정보

관리자 2016-11-04

본문

기업 인사담당자들이 면접 전형에서 가장 선호하는 스타일은 ‘논리적으로 말하는 지원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인크루트(www.incruit.com 대표 이광석)는 인사담당자 352명을 대상으로 ‘면접에서 가장 선호하는 스타일’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적으로 조곤조곤 논리적으로 말하는 지원자(33%)’가 1위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 다음 ▲입사 의지를 강하게 어필하는 지원자(24%), 전체적으로 밝고 신입만의 패기가 보이는 지원자(24%), ▲무조건 뭐든 잘할 수 있다는 지원자(10%), ▲합격을 확신하는 자신감있는 모습을 보이는 지원자(9%) 순으로 집계되었다. 최근 기업에서는 현장 업무 수행 능력과 역량을 중요하게 생각하다 보니 직무 분야에 대해서 자신의 생각을 논리적으로 말하는 지원자가 1순위로 떠오르는 것.

인사담당자에게 가장 선호하는 면접 형식이 무엇인지 묻자 응답자 49%가 ‘1:1면접’이라고 답했으며, ‘1:多 면접(33%)’, ‘발표면접(7%)’, ‘심층면접(7%)’으로 나타났다.

추가로 인담자에게 기업에서 다양한 면접 방식을 진행하는 것에 어떻게 생각하는지 묻는 질문에 ‘필요없다’는 응답이 7%에 불과해 1:1 면접방식 이외에도 다양한 면접방식에 대해 긍정적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인사담당자들은 1:1 면접을 왜 선호할까. 그 이유로는 ‘편안한 분위기에서 지원자를 더욱 자세하게 살펴보기 위해서’라는 응답이 66%로 가장 많았다. ‘회사에 필요한 인재를 찾기 위해(13%)’가 그 뒤를 이었다. 그밖에 ‘인사담당자에게 덜 부담스럽다(4%)’라는 응답도 있었다.

면접장볼 때 중요한 것이 첫인상이니만큼, 인담자에게 지원자의 첫인상에서 가장 중요하게 보는 것이 무엇인지 물은 결과 ‘태도(64%)를 가장 많이 꼽았으며, 뒤이어 ‘외모(21%)’, ‘분위기(9%)’, ‘목소리(5%)’ 등의 답변이 있었다. 취업면접에서만큼은 외모보다 태도가 더 중요하게 여겨지는 것이다.

그렇다면 인사담당자들은 면접장에서 어떤 표정의 지원자를 선호할까. 인사담당자 52%는 ‘밝고 긍정적인 표정’을 선호한다고 밝혔다. 그 다음으로 ‘전체적으로 자신감 있는 표정(23%)’, ‘진지한 표정(14%)’, ‘약간 긴장한듯한 표정(8%)’ 순으로 집계되어 면접 준비 시 긍정적인 태도를 전달하는 연습이 중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go Top